만만하게 보이지 않는 첫인상, 나이토 요시히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