토론  설득의 기술, 양현모